이승철 "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." [오늘 이런 음악 어때요 - 100523]

|
이승철 "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." [오늘 이런 음악 어때요 - 100523]


2009년 5월 23일..
충격적인 뉴스가 주말, 평온할 뻔 했던 아침을 흔들어 깨웠던 그날을 기억합니다.

친근하다 못해 만만하게까지 느껴졌던, 그래서 많은 이들에게 만만하게 취급되었던 분..
그러나 결코 만만하지 않은 분이셨음을, 시간이 흐르면 흐를 수록 더더욱 절절히 느끼게 됩니다.

오늘은 노무현 전 대통령의 서거 1주기가 되는 날입니다.


믿었었기에..
그래서, 그를 둘러싼 여러 허물에 대한 이야기에 그만큼 더 실망할 수 밖에 없었던...

그러나 막상, 그를 떠나 보낸 지금,
저의 그 알량한 잣대, 그것들이 모이고 모여, 그분을 그렇게 극단으로 향하게 했던 것은 아닌가라는 뒤늦은 후회를 하게 됩니다.

그 정도면 충분히 깨끗했고, 그 정도면 충분히 훌륭했던 그분을 향해,
'그에게만 그렇게 엄격한 잣대를 가져다 대는 건 아니었는데..', 아니, '다른 사람은 몰라도 나는 그러지 않았어야 했는데...'라는 이제는 너무 뒤늦어 버린 후회를 해 봅니다.




오늘 이런 음악 어때요?
골라본 곡은 이승철의 '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'[각주:1]입니다.[각주:2]





플레이 버튼을 누르시면, 노래를 들어보실 수 있습니다.^^ [각주:3]


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- 이승철

천번이고 다시 태어난대도
그런 사람 또 없을 테죠
슬픈 내 삶을 따뜻하게 해 준
참 고마운 사람입니다
그런 그댈 위해서 나의 심장쯤이야
얼마든 아파도 좋은데
사랑이란 그말은 못해도
먼곳에서 이렇게 바라만 보아도
모든걸 줄수 있어서 사랑할수 있어서
난 슬퍼도 행복합니다.

나 태어나 처음 가슴 떨리는
이런 사랑 또 없을테죠
몰래 감춰둔 오랜 기억속에
단 하나의 사랑 입니다.

그런 그댈 위해서 아픈 눈물쯤이야
얼마든 참을 수 있는데,

사랑이란 그 말은 못해도
먼곳에서 이렇게 바라만 보아도
모든걸 줄 수 있어서 사랑할 수 있어서
난 슬퍼도 행복합니다.

아무것도 바라지 않아도
그대 웃어준다면 난 행복할텐데
사랑은 주는 거니까 그저 주는 거니까
난 슬퍼도 행복합니다.

가사 출처 : Daum뮤직



영화의 ost 앨범에 수록되었던 곡..

그러다 추모곡으로 쓰이게 되었고, 이제는, 그분을 떠올리면 함께 연상되는 곡..
바로, 오늘의 곡으로 골라본, "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"인데요.

이 곡..
절절한 노랫말과 절절한 멜로디..
차분하다 못해 가라앉은 곡 느낌..

듣고 있다 보면 괜히 그냥, 울컥하게 만드는 노래입니다. 


오늘은 왠지, 이 말 저 말 더 적다보면, 괜히 정치적인 이야기로 옮겨갈 것만 같아.., 딴 말 모두 생략하고, 이쯤에서 글을 줄이려 합니다.
이 노래 들으시면서, '짧은 시간이나마 그분을 추모하는, 혹은, 회상하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'는 마음에서,
오늘은 이승철의 "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"를 소개해 보았고요.

내일부터는 다시, 듀엣곡 시리즈를 이어가려 하는데요.
아마도, 김동률 & 이소은의 '기적'을 주제곡으로 해서 글을 적게 될 것 같습니다.^^

궂은 날이지만, 차분하게, 멋지게..
보내 보아요~~~!


  1. '강은경' 작사, '조영수' 작곡의 곡입니다. [본문으로]
  2. 영화 "슬픔보다 더 슬픈이야기" ost(2009)에 수록된 타이틀 곡 가운데 한곡입니다. [본문으로]
  3. 다음뮤직의 배경음악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으니, 안심하고 들으셔도 좋겠습니다... [본문으로]

Trackback 0 And Comment 2
  1. Favicon of https://befreepark.tistory.com BlogIcon 비프리박 2010.05.23 23:26 신고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이 노래는 이제 그분의 대표곡이 되어버렸습니다.
    제목이 이토록 누군가에게 강렬하게 연결된 노래가 있을까요.
    가히 하얀 목련을 보면 양희은의 노래가 떠오르는 것에 비견될만 합니다.

    흠. 이 노래가 이승철의 노래였군요.
    조금 가녀린 목소리의 누군가 불렀음 좋았을 수도. 쿨럭. (제 소망일 뿐. ^^)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obhak.net BlogIcon 雜學小識 2010.05.26 13:56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네..
      그분의 추모 1주기에 즈음하여, 제가 가장 먼저 떠올린 곡 역시 바로 이 곡이었으니 말입니다.

      곡의 발표 시기와 서거 시점.., 노랫말과 곡 분위기까지...
      정말이지, 이 곡과 그분의 서거는 강렬하게 연결된 느낌입니다.


      네..
      이승철의 곡입니다.^^

      음..
      그랬다면 또다른 느낌이 났을 수도 있겠다는 생각, 드네요.^^


      비프리박님, 멋진 날 보내세요~~~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