아주 가끔, 아니, 자주,,, 나는 사투리가 고프다.

|
아주 가끔, 아니, 자주,,, 나는 사투리가 고프다.


경상도에서 태어나, 크고 자란, 나..

거의 모든 일가친척이 경상도인인 까닭에 내게 경상도 사투리는 친근하다.
그리고, 그 쎈 말이, 내겐 치장한 서울말보다 훨씬 아름답게 들린다.
그러나, 그럼에도 불구하고, 나는 어느샌가 사투리를 잊어가고 있는 듯하다.
(물론, 그 억양이야 고친다고 쉽사리 고쳐지는 것이 아니니 어쩔 수 없다치더라도, 사용하는 단어가 대충 다 표준어이다.
어릴 땐, 구사할 수 있는 어려운 사투리 단어가 제법 있었던 것 같은데, 요즘은 뭔가를 표현하려 할때 먼저 머리속에 떠오르는 단어가 표준어이다.)


한국어의 고문 연구에 있어서, 보고나 다름없는 각 지방의 토속어, 사투리...
어느샌가, 나뿐만 아니라, 지방에서 삶을 영위해가는 사람들이 그들의 말을 잊어가는 듯하여 안타깝다.

해서 이제, 아주 가끔이겠지만, 되도안한 소리라도 사투리로 씨부리 볼까 한다. 잘 될지는 모르겠지만 말이다.
(여기서 제일 큰 걱정 하나, 바로 '갑자기 전라도 사투리가 툭하고 튀어나오면 어쩌나?' 하는 것이다.
특히나, 요즘 내가 자주 쓰는말, "거시기", 혹은 "거슥하다..." 이말이 툭 튀어나와 버리면, 완전히 짬뽕이 되는 건데.. ㅡ.ㅡ
그러나, 어찌되었건, "거시기..."라는 단어는 참으로 탁월한 언어표현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.)


끝으로, 내가 아는 행님 중에, 이런 쪽으로는 아주 탁월한 능력을 가지신 분이 한 분 계시는데, 그분을 따라갈라카믄 택도 엄껬지만서도 우째 노력은 해 봐야겠다는 생각이 든다.

갱상도 보리문디, 우짜다가 한번쓱은 사투리로 씨부리고 싶을 때가 있다. ^^;


최초발행일 : 2008년 5월 25일 00시 09분 ................ 재발행일 : 2009년 3월 14일




p.s >>

10월 재발행 신공을 시작으로, 사투리 카테고리의 글에 "리뷰"태그를 넣었습니다.

리뷰..
그러니까, 다시보기라는 말일테니...
이 글들을 "경상도 사투리 다시보기.." 정도로 해석해서, 리뷰 테그를 넣는다고 해도 크게 잘못된 것 같지는 않아서요.^^;

실은, 티스토리 카테고리 분류에 이 글들을 보낼만한 곳이 없어서, 고민 끝에 붙여본 태그입니다.;;;
읽으시는 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리며...^^


Trackback 1 And Comment 15
  1. Favicon of http://damon77.wo.tc BlogIcon 데이먼 2008.05.26 21:45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저는 전라도에 살면서 전라도 사투리를 모른답니다..
    저희 부모님께서도 안쓰시죠;;
    왜 그런걸까요? 제 생각에는 교통발달, 통신발달로 인해 표준말을 많이 들어봐서 인거 같아요.
    이러다가 언젠간 지구에서는 하나의 언어만 사용하게 되는 날이 올수도 있는건가요? ㅎㅎ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obhak.net BlogIcon 雜學小識 2008.05.26 22:03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^^

      요즘은 지방에서 사투리 경연대회 같은 것도 하더라구요.
      정말이지, 각 지방의 고유어, 국문학적으로 너무 중요합니다.
      그리고, 지역민을 하나로 결속시키는 역할도 하구요. 왠지, 소속감이랄까 그런게 생기더라구요. ㅎㅎ


      데이먼님, 전라도 사투리 열심히 배워서, 저도 좀 알려주세요~~~
      그리고, 열공하3^^

    • Favicon of http://damon77.wo.tc BlogIcon 데이먼 2008.05.27 18:42 address edit & del

      길가다가 같은 교복을 입는 학생을 마주치면 기분이 좋은것과 똑같은 이치 인가요?

      저는 전라도 사투리를 배울 길(?)이 없답니다..
      그리고 시간이 나면 공부를 해야하는게 한국의 실체이구요. ㅠㅠ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obhak.net BlogIcon 雜學小識 2008.05.27 21:23 신고 address edit & del


      네..^^
      대충은 그런 느낌일 것 같은데요?
      역시, 생각지 못했던 참신한 비유인걸요? ㅎㅎ

    • Favicon of http://damon77.wo.tc BlogIcon 데이먼 2008.05.28 17:17 address edit & del

      뭐 참신한 비유 까지야 ㅎㅎ;;

  2. Favicon of http://sabrinah.tistory.com BlogIcon sabrinah 2008.11.07 11:51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아하하,,,'씨부린다'라는 말 너무 정겨운데요?
    얼마전에 대구에 갔다왔어요, 대구는 정말 태어나서 처음이었는데,
    제가 동성로에서 고등학교 여학생에게 길을 물어봤는데,
    너무나도 친절하게 대답해주고 억양이 얼마나 귀엽던지,,ㅋ

    경상도 친구들에게 가끔 사투리로 말해보기도 하는데,
    어설프다고 다들 싫어하더군요,,ㅋ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obhak.net BlogIcon 雜學小識 2008.11.07 12:35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ㅎㅎ

      씨부리다..
      발음이 좀 거칠어 보이기는 하지만, 꽤 재미있는 말이 아닌가 싶구요.
      특히나, "이기, 지금 뭐라 씨부리쌌노~"(너, 지금 뭐라고 말하는 거니?) 정도의 억양은 들어보시면 좀 놀라실 수도 있을 것 같아요.ㅎㅎ

      말끝에 "~예"를 주로 붙여서 왠지 공손해 보이는 느낌이랄까요? ㅎㅎ
      어쨌든, 조금 애교섞인 억양으로 들으셨을지도 모르겠네요.^^

      사투리, 어색하더라도 자꾸 하다보면 늘어요.ㅎㅎ
      사브리나님, 사투리 열공하시고, 좋은 주말 보내세요~~~

  3. Favicon of http://twistkim.tistory.com BlogIcon 트위스트킴 2009.01.02 20:02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ㅋㅋ재미있는 포스팅이에요ㅋㅋ
    제가 만난 사투리 쓰시는 분들은 대부분 순진하시더라구요 ㅎㅎ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obhak.net BlogIcon 雜學小識 2009.01.02 22:51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^^

      재미있게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.ㅎㅎ

      저는 순진까진 아닌 거 같구요.;;;
      사투리를 좋아하긴 합니다.^^

      들러주셔서 감사합니다.
    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~~~!!!

  4. Favicon of http://bailar.tistory.com/ BlogIcon Bailar 2009.01.03 22:58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흐흐흐흐흐흐, 아 이런 시원한 글이, 흐흐흐흐. 조만간 제 블로그에서도 한번 사투리로만 지껴봐야겠네요, 아놔, 흐흐흐흐,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obhak.net BlogIcon 雜學小識 2009.01.04 21:47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^^

      ㅋㅎ
      시원하게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.ㅎㅎ

      bailar님의 사투리 포스트..
      벌써부터 기대가 되는데요?^^

  5. 히야 2009.09.21 15:25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음 전 잘 모르겠는데 답글 들을 읽어 보니 딴지역에는 글로 적을땐 잘 안쓰는거? 맞나요?
    저도 이런 자리까지는 사투리를 잘 안 적지만 친구 와의 덧글 과 덧글 문자 같은 경우는 사투리식으로의 글로 적고 있답니다 ! 적어도 경상도 에서는 말이죠 ! 딴 지역은 전혀 알 길이 없네요 !

    하지만 경상도엔 마딴한 언어 정립이 없기 때문에... (갠찮나=괜찮나 머하노 뭐하노)<= 이런식
    보통~ 괜찮나? 밥물래? 온나! (와<=미존재)
    아는 사람과의 글은 경상도 언어의 특징인 ~나 ~다 ~노 ~데 를 문장 끝에 붙이죠
    (~ 노 너무 경상도 적인지 제일 천대 받죠)
    일단 솔직히 남자고 여자고 "뭐해? 뭐하냐" 이런글자는 없다는거죠 !
    뭐하는데? 뭐하노? 이런식 ..........

    따른 지역은 친한사람과의 답글은 어떤식으로 쓰는지가 궁금하네요 !
    친구와 1:1챙팅시...경상도 말 마구 날라갑니다 -_-
    인터넷 용어나 경상도어나 길이가 그게 그거 ㅋㅋ

    뭐 그렇일은 확률적으로도 존재 하진 않겠지만 표준말을 답글로 남기고 사라졌다면
    다음날에 ........-_- 음 머 그런네요 !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obhak.net BlogIcon 雜學小識 2009.09.26 22:11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^^

      음..
      저도 잘은 모르겠지만^^,
      보통, 말은 사투리로 하더라도,
      글로 적을 땐 표준어를 주로 쓰게 되는 것 같습니다. ^^;

      네..
      매신저를 이용해서 친구들이랑 대화할 때는 가끔 사투리를 쓰기도ㅎㅎ

      지역의 문제라기 보다는,
      누구랑 의사소통을 하느냐,
      어떤 내용이 담겨 있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것 아니겠나 싶습니다.^^

      히야님, 다가오는 추석 명절..
      잘 보내세요~~~!

  6. amasvids 2011.05.19 13:04 address edit & del reply

    완전 재밌다는..대구를 떠나온지 십수년이구만, 어찌 나서 자란 곳 말을 잊을 수가 있겠어요................근데,,,,,,솔직히 내가 쓰는 말이지만, 경상도 말의 그 싸우자 투의 억양이 내 스스로도 짜증시럽다는.....그럼에도, 아직 계속 아마도 영구히 쓸거 같다는..

    • Favicon of https://jobhak.net BlogIcon 雜學小識 2011.05.20 01:18 신고 address edit & del

      ^^

      경상도 사투리..
      좀 괄괄하고 거친 느낌에 시끄럽고 그렇기는 해도, 악의없고 감정 숨김 같은 것도 잘 없고 그래서,
      저같이 안돼요돼요 식의 표현법에 취약해서 액면 그대로 곧잘 받아들이는 사람에게는 최상의 언어인 거 같아요.ㅎㅎ

      그나저나, 짜증시럽다라고 적어주신 걸 보니, 댓글 내용처럼 진짜 경상도 사투리를 영구히 쓰실 것 같다는 예상이 되네요.^^;

      들러주셔서 감사합니다.
      멋진 날들 되세요~~~!

prev | 1 | ··· | 48 | 49 | 50 | 51 | 52 | nex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