미스미스터 "널 위한거야" [오늘 이런 음악 어때요 - 100618]

|
미스미스터 "널 위한거야" [오늘 이런 음악 어때요 - 100618]


다시 기억하고 싶지 않을만큼의 철저한 패배였던, 어제 아르헨티나와의 축구 경기...

경기를 지켜보던 순간에는, 맥이 쫙 빠지고, 손까지 살짝 떨리더니...ㄷㄷㄷ;,
경기가 끝나고서도 한동안 멍해지는게, 정말이지 단지 tv로 지켜봤던 저도 이런 정도이니 경기를 뛰었던 선수들은 오죽할까 싶은 마음이 절로 들더라고요.;;[각주:1]

그리고 오늘..
왠지, 그 여운이 여전히 가셔지지 않은 듯한 기분이 드는데요.
생각컨대, 축구라는 종목이, 국가대항전이라는 것이 갖는 의미가 바로 이런 게 아니겠나 싶기도 하네요.


에구..
뭐 그건 그렇고, 이제 오늘의 곡 소개로 좀 넘어가 봐야할 것 같은데요.^^

음..
사실, 이 곡은 축구와 관련된 요즘의 이슈와는 전혀 무관하다고 할 수 있을만한 곡이겠지만,
그저, '예전에 즐겨 들었던 기억이 떠올라서', '좋은 곡이라는 생각이 들어서', 
오늘의 곡으로 선곡을 해봤습니다.^^





오늘 이런 음악 어때요?
소개할 곡은 미스미스터의 '널 위한거야'[각주:2]입니다.[각주:3]



"날 용서하며 살아가 줘~ 넌 그럴거야~ 마음 아파져도~~"라는 노랫말로 시작되는, 이 곡..

발표된지 15년 정도 지난 곡인데다,
곡을 발표한 그룹 역시도 현재 방송 활동 같은 것을 잘 하지 않고 있고, 무엇보다 그 당시에 이 곡 외에는 특별히 대중에게 각인될만큼의 큰 히트곡을 남기지 못한지라, 
가수 이름과 노래 제목 만으로는 어떤 곡이었던 것인지 기억을 못하시는 분들도 계시지 않을까 싶은데요.;

해서 곡의 하이라이트 부분이라고 할 수 있을, 후렴구 중 일부를 잠깐 적어보면 
"널~ 위한거야~~ 널~ 외면할 땐~~ 나의 눈에~ 흐른~ 눈물~ 마를지도~ 몰라~~" 뭐, 이렇게 이어지는 곡입니다.


그럼 이쯤에서, '미스미스터'에 대해서 살짝 언급을 해봐도 좋을텐데요.

이 곡..
노래만 듣고서는 도저히 여자 보컬이 부른 곡이라는 상상이 가지 않지만,[각주:4]
보컬도 기타를 쳤던 다른 멤버도 모두 여성으로 구성된, '2인조 여성 락밴드'[각주:5]의 곡입니다.^^


음..
이곡은 이후 '란'에 의해서도 리메이크가 되었는데요.

두 버전 모두, 여성 가수가 불렀지만,
원곡인 '미스미스터 버전'의 경우, 남자 키에 가깝다고 보시면 될 듯 하고,
리메이크곡인 '란 버전'은 여자 키로 불려졌으니... 

이 곡..
혹시, 노래방에서 불러보실 거라면, 남자분은 '미스미스터' 버전으로, 여자분은 '란' 버전으로 반주를 맞추셔서 부르시면 될 듯 싶습니다.^^


오늘은 '애절하고 잔잔한 노랫말에, 시원하고 거침없는 노래 소리가 어우러져 조화를 이뤄낸', 미스미스터의 '널 위한 거야'를 소개해 보았고요.

내일은 이왕 말 나온 김에 또 한명의 여성 락가수..
도원경의 '다시 사랑한다면'을 주제곡으로 해서 글을 좀 적도록 하겠습니다.^^

  1. 뭐 그러면서도, 어제 경기를 만구 제맘대로 평가하면서, 상중하'니, '최하'니 소리를 글로 적어두기까지 했으니, 이런 말... 어쩌면 이율배반적인 듯 보이기도 하네요.;; [본문으로]
  2. '김영석' 작사, 작곡의 곡입니다. [본문으로]
  3. 미스미스터의 1집 "mistake=mister"(1996) 앨범의 타이틀곡입니다. [본문으로]
  4. 솔직히, 중성적인 느낌이라는 말 조차도 나오지 않을 정도로, 남성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는 곡인지라..; [본문으로]
  5. 현재는 베이스주자까지 해서, 3인조 밴드로 활동을 하고 있는 듯 보였습니다. [본문으로]

Trackback 0 And Comment 0